아 가을인가
아 가을인가
아 가을인가봐

물동에 떨어진 버들잎 보고
물 긷는 아가씨 고개 숙이지

아 가을인가
아 가을인가
아 가을인가봐

둥근 달이 고요히 창을 비치면
살며시 가을이 찾아오나봐

아 가을인가
아 가을인가
아 가을인가봐

가랑잎이 우수수 떨어지면은
살며시 가을이 찾아오나봐

-------------------------------
가을만 되면 나도 모르게 콧노래로 부르는 노래다.




9월도 중순을 넘겨 가을로 들어 가는 모습이 곳곳에서 조금씩 보이기 시작한다.
언제부터인가 계절의 바뀜을 민감하게 느끼고 있는 나를 발견했다.

가만히 생각해 보니 40대 중반 정도 되었을 때 부터인 듯 하다.
그전에는 사는 게 바빠서 계절에 대한 느낌도 별로 못 느끼고 살았던 것 같았다.

우리의 삶도 그 시절부터 좀 여유로와졌나?

하긴 그 전까지는 여행이라는 것도 생각도 안 했었는데 10여년 전 부터 여름,가을이면
가게문을 닫고 여행도 해마다 거의 다닌 것 같다.

요즘은 멀리 안 나가도 가까운 서울 내에서도 가을을 느낄 수 있는 곳이 많다.


주일 오후에 예배를 마치고 사랑의 형제들과 함께 올림픽 공원에서의 한 때.


아내와 포천의 명성산 억새 축제에 올라 가다가....

약 7년전인데 저때만 해도 아내가 쌩쌩하게 산을 올랐는데 지금은 아픈 것은
다 나았어도 아직 산에는 안 가 봤다.
조심스럽게 뒷산부터 시도를 해 봐야겠다.

조용히 깊어 가는 가을!
눈이 부시도록 파란 하늘과 두둥실 떠 가는 흰 구름.
형형색색의 물감을 뿌려 놓은 듯한 우리의 아름다운 산하.

이 가을을 만끽하련다.
by h s 해송 2009. 9. 17. 23:13
  • forest 2009.09.17 23:25 ADDR EDIT/DEL REPLY

    야호~ 제가 일등입니다.
    제가 일등하고 싶어서 쥐방울처럼 계속 들락거렸지요.^^

    사진은 요즘이 아니라 지난 거지요?
    맨 윗사진은 두 분 정말 가을 분위기 물씬 나구요.
    아래는 제가 아는 분도 계시공~
    계절의 변화에 민감해지면 나이드는 것이라 하던데
    저는 젊은 시절 후르륵 지나버린 계절보다
    나이 들어 맞이 하는 이 계절이 좋더라구요.
    나이든다는게 전부 나쁜 건 아닌 것 같아요.
    서샘 후르륵 털고 일어나서 얼른 같이 다니시면서 숙제 많이 내주셔요~^^

    • h s 해송 2009.09.18 08:58 신고 EDIT/DEL

      와 우~!
      아직 아무도 숙제를 안 했을거라는 생각을 가지고 왔는데 forest님께서 이케 숙제를 두개씩이나 해 주셔서 너무 반가웠습니다. ^^
      그죠,나이를 먹는다는 것이 나쁜 것만은 아니죠.^^

  • forest 2009.09.17 23:28 ADDR EDIT/DEL REPLY

    일등으로 댓글달려다 새로 도배하신 스킨 얘기는 하나도 못하고 나왔네요.ㅋ
    집안 도배도 가을 분위기 물씬입니다.
    벌써 메리클스마스도 나오구요...

    근데 행복공간이란 곳을 다시 클릭하면 Tistory 쪽으로 넘어갑니다.
    아마도 메리클스마스 베너 들어가면서 오류가 생긴 것 같거든요.
    확인 한번 해봐주셔요~

    • h s 해송 2009.09.18 08:56 신고 EDIT/DEL

      어제 색만 보고 바꿨더니 우ㅔㄴ marry christmas가 떡 허니 있었죠?
      그것도 못 보고설라무니....ㅋ
      고마워요. ^^

  • larinari 2009.09.19 10:30 ADDR EDIT/DEL REPLY

    우와~ 스킨요!
    덧글이랑 게시판 이런 게 다 밑으로 가 있으니까 정말 깔끔하고 좋으네요.
    해송님 블로그는 이런 스타일이 잘 어울리시는 것 같아요. 지금 껏 쓰셨던 스킨 중에서 거의 최고!^^

    단풍 든 산의 가을을 미리 맞으시고 만끽하실 준비를 지대로 하시네요.
    해마다 가시는 여행도 잡히셨겠네요. 두 분 이 가을 건강하게 만끽하시길~^^

    • hs 2009.09.21 08:33 EDIT/DEL

      그러고보니 정말 이 스킨이 맘에 드네요.ㅋ
      larinari님도 가을 분위기로 바꾸시지....^^
      어제 커피 그런대로(ㅋ) 좋았어요.
      저도 그런 커피로 입맛을 바꾸도록 해야겠어요.
      요즘엔 맥심모카골드도 점점 맛이 없어지드라구요.ㅠ
      가을엔 커피맛이 더 나는 계절인데...
      어제 뒷산에 갈려고 했는데 현지네가 쳐 들어 와서 코스트코 갔다 오느라고 못 갔네요.

  • hayne 2009.09.20 21:35 ADDR EDIT/DEL REPLY

    올가을은 확실히 만끽하시기로 미리 선언하시고.
    스킨부터 가을 분위기 나게 바꾸시고.
    지난번 스킨보다 좋은건 확실한데 누구처럼 최고라곤 말 못하겠고요.
    올리신 사진에선 가을 냄새 최고로 나네요.
    올가을 더 좋은 사진 많이 남겨오세요.
    제가 요즘 컴이 고장난 관계로 숙제를 못내드리고 있답니다 ㅠ.ㅜ
    갑자기 빨리 숙제를 하고 시퍼졌어요..

    • hs 2009.09.21 13:47 EDIT/DEL

      그러셨군요.
      우째 좀 뜸하시다 했더니....
      그림을 하시는 분이라 보시는 눈이 다르시나 보네?ㅋ
      감기는 끝물인가요?
      어서 쫒아 내셔야지...

      그렇다고 그 중요한 것을 신발장 위에다 놓고...까맣게 잊고....ㅋ

    • hayne 2009.09.21 15:06 EDIT/DEL

      앗! 그런 실수는 잊어주소서~~ 제발~~~
      기침, 콧물 그것도 빨리 쫒아주소서~~

    • hs 2009.09.22 22:36 EDIT/DEL

      전혀 빈틈이 없는 분이라는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그런 실수를 보니 어찌나 좋던지.....ㅋㅋ
      절대루 안 잊을껴! 암~~~만! ^^